메인화면으로
무안, 코로나19 추경 172억원 편성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무안, 코로나19 추경 172억원 편성

코로나19 방역 물품 구입… 취약계층 생활 자금 등

게재 2020-04-01 16:18:24
무안군 상황실 모습. 무안군 제공
무안군 상황실 모습. 무안군 제공

무안군은 코로나19 방역 강화 및 경제적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2020년 제2회 추가경정 세입세출 예산안'을 편성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은 국·도비 지원사업인 코로나19 방역장비·물품 구입, 취약계층 생활안정 및 소상공인 공공요금 지원 등과 자체사업인 경영안정자금 등 총 172억원 규모다.

특히 자체재원 50억원으로 추진 중인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은 소비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5000여업체에 각 100만원을 지원한다.

세부적으로는 아동보육·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긴급생활비 54억원, 아동 특별 돌봄사업 17억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17억원, 노인일자리 사업 인건비 3억원 등 94억원이 투입된다.

또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인해 소상공인 공공요금 9억원, 경영안정자금 50억원, 농수산물 수출물류비 3억원 등 74억원이 지원된다.

코로나19 방역강화를 위해 특수구급차 구입 2억원 등 4억여원이 소요된다.

김산 군수는 "이번 추경으로 코로나19로 인한 긴급재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경제적인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과 소상공인 등을 신속히 지원해 군민의 생활안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지난 3월 코로나19 긴급방역과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2020년 본예산 대비 981억원 증액한 제1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