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이용빈 의원,"월성원전 '여야민관 공동조사단'구성" 촉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이용빈 의원,"월성원전 '여야민관 공동조사단'구성" 촉구

게재 2021-01-14 16:36:04

더불어민주당 이용빈(광주 광산갑) 의원은 14일 월성원전 안전성 논란과 관련, "국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여야민관 공동조사단 구성을 제안한다"고 촉구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조정회의에서 "문제가 되는 것은 월성원전 터빈 건물하부 지하수 배수로의 고인물에서 삼중수소가 허용된 배출기준보다 17.8배가 높은 리터당 71만3천배 배크롤이 나왔기 때문이다"면서 "한수원은 이를 전량 회수했다는 입장이지만, 고인물이 지하수로 배출됐는지 여부는 아직까지 확인이 안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국민안전 문제가 위협받고 있는 상황인데도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오히려 '원전수사 물타기''가짜뉴스를 퍼트리고 있다'며 여론을 오도하며 정쟁 거리로 몰아가려 하고 있다"면서 "국회와 정당은 문제를 지적하고 원인을 파악하고 대책을 만들어가는 것은 당연한 의무이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막연하게 '그 정도는 괜찮다'는 식으로 무책임한 주장만 늘어놓을 것이 아니라, 이번 사건의 원인 규명과 대책 마련에 협력할 것을 촉구한다"면서 "이 조차도 정쟁으로 몰아간다면 국민 안전의 중요성을 방기한 것이다"고 꼬집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