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강진군에 '팜파스 그라스' 단지 들어선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강진군에 '팜파스 그라스' 단지 들어선다

억새과로 화려한 꽃 색깔 특징
9만㎡ 규모, 115억 투입 예정

게재 2020-05-25 16:32:33
강진군이 지난 22일 대구면 상저마을회관에서 '강진군 팜파스 그라스 테마파크 조성 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강진군 제공
강진군이 지난 22일 대구면 상저마을회관에서 '강진군 팜파스 그라스 테마파크 조성 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강진군 제공

강진군이 지난 22일 대구면 상저마을회관에서 '강진군 팜파스 그라스 테마파크 조성 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주민설명회에는 이승옥 군수를 비롯, 상저마을 주민과 대구면 기관단체장 등 50명이 참석했다.

팜파스 그라스란 외래종 억새과로 3m 넘게 자라며, 활모양으로 늘어진 잎들이 모여서 둥근 형태로 커다한 포기를 이루며 자란다. 키가 크고 꽃이 탐스러운 벼과 식물로 연핑크, 노랑, 연두, 하얀색 등 화려한 꽃 색깔을 감상할 수 있다는 것이 매력적이다.

이날 주민설명회는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앞서 지역 주민들에게 팜파스 그라스 조성사업의 전반적 내용을 알리고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자 마련됐다.

지금까지 가우도는 출렁다리, 청자타워 등 시설이 단조로워 2017년을 기점으로 관광객이 지속적인 감소 추세에 있다.

이에 군은 관광지 활성화를 위한 대책마련에 나섰다. 대구면 상저마을 일대 9만㎡(2만7000평) 규모로 민간자본 115억원을 투입해 팜파스 그라스 군락지를 조성하고 열기구 설치, 커피전문점 운영, 빛 축제 조형물 설치 등 테마파크를 조성해 아름다운 경관과 볼거리로 관광자원화 한다.

특히 이 사업은 대구면 상저마을 주민으로 구성된 상저마을 협동조합과 공동사업을 시행할 예정으로 사업 추진에 있어 필요한 인력과 장비 사용 등은 상저마을 협동조합을 통해 우선적으로 공급받을 예정이다.

김대선 대구상저마을 이장은 "마을에 좋은 사업을 유치할 수 있게 돼 기쁘다. 군과 사업시행자에게 진심으로 고맙다"며 "우리 상저마을 모든 주민들이 마을협동조합 회원으로 모두 책임감을 가지고,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