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김종영(50·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 영섬경영처 차장) (459/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페셜

김종영(50·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 영섬경영처 차장) (459/1000)

게재 2022-09-04 15:08:27
광주사람들 김종영
광주사람들 김종영

"예향의 도시, 남도의 중심에 근무하고 있는 김종영(50)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 영섬경영처 차장입니다. 광주라는 도시는 남도의 중심입니다. 한편으로는 역사적으로 아픈 흔적도 함께 보유하고 있는 도시이기 때문에 다양한 감정들이 교차되는 곳입니다.

2년 전 회사 인사발령에 따라 전남·광주 지역을 관할하는 영·섬유역본부에서 근무하게 됐습니다. 근무지에 대한 편애는 없지만 남도의 맛있는 음식들을 다양하게 맛볼 수 있어 근무가 즐겁습니다.

요즘 들어 건강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직장생활을 하면서 회식과 업무가 가중되다 보니 건강관리에 소홀히 하게 돼 꾸준한 운동·식습관을 기르기 위해 노력 중입니다.

근무지인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에서는 경영총괄 차장으로 본부 내 주무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본부 전체 경영계획 관리, 유역 활동 지원, 전남일보 등 언론매체 협조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수자원공사에서 근무를 하게 된 계기는 수자원이라는 인간의 삶에 반드시 필요한 공공자원을 다룬다는 점에 매력을 느껴서입니다. 타 공공기관들도 공적자원을 다룬다는 게 비슷한 맥락일 수 있으나 수자원은 인간의 생명과 직력되는 자원이다 보니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서입니다.

앞으로 한국수자원공사에 근무를 하면서 선·후배 모두에게 인정받는 직장인이 되는 게 목표입니다. 누구보다 열정적으로 근무하고 성실히 맡은 바 업무에 책임을 다하는 후배로, 후배들에게는 선배들과의 가교 역할을 하며 업무분야에서나 인격적으로 존경받는 선배로 남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