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문화관광·생활불편 개선 중점' 화순군, 예산 8000억원 시대 연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문화관광·생활불편 개선 중점' 화순군, 예산 8000억원 시대 연다

19일 임시회서 최종 심의
국·도비 보조 사업 중점

게재 2022-09-12 15:28:41
화순 군청. 화순군 제공
화순 군청. 화순군 제공

화순군이 민선 8기 공약이었던 문화관광 활성화와 생활 불편 개선에 중점을 두고 예산 8000억원 시대를 열었다.

12일 화순군에 따르면 지난 8일 738억원 규모의 제3회 추경 예산안을 편성해 화순군의회에 제출했다.

이에 따라 총예산 규모는 제2회 추경예산(7624억)과 비교해 738억원이 증가한 8362억원(일반회계 7677억원·특별회계 685억원)이다.

이번 추경예산은 민선 8기 출범 후 두 번째 추경예산으로 공약사업, 문화관광 활성화, 주민 생활 불편 개선, 국·도비 보조 사업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주요 사업으로 △화순 환승센터 건립 57억원 △화순탄광 체험형 복합관광단지 개발계획 5억원 △능주 역사문화도시 조성사업, 예술인촌 확대 조성 등 문화기반 조성을 위한 용역 등 2억원 △청년농업인 경영임대 실습농장 구축 4억원 등을 반영했다.

지역 주도 지방소멸 대응 사업 추진 지원금인 지방소멸대응기금 48억원을 받아 △화순천 꽃강길 조성 29억원 △아동 돌봄 서비스 확대 15억원 등 사업에 편성했다.

△개미산 전망대 조성사업 15억원 △화순 트리빌리지 조성 6억원 △숲길 연결사업 3억원 등 관광, 휴양 시설 확충사업 예산도 챙겼다.

이밖에 주민 불편 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사업에도 71억원을 편성했다.

화순군이 제출한 제3회 추경 예산안은 오는 19일부터 개회하는 제255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이번 추경안은 화순을 새롭게 만들고 군민 행복시대를 열어갈 공약사업 추진, 주민 생활 불편을 해소하는 데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앞으로도 군정의 목표와 운영 방향을 군민행복에 두고 체감도 높은 시책을 발굴해 예산에 반영하겠다"며 " 민선 8기 군정 목표 실현, 군민의 일상을 더 행복하게 만드는 데 필요한 사업 예산을 반영한 만큼 화순군의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부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