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우 앞두고 보성 '우전' 녹차 수확 한창
  • 페이스북
  • 유튜브
  • 네이버
  • 인스타그램
  • 카카오플러스
검색 입력폼
보성군
곡우 앞두고 보성 '우전' 녹차 수확 한창
  • 입력 : 2022. 04.19(화) 15:25
  • 김은지 기자
19일 녹차수도 보성군 회천면 영천리 다도락 다원에서 햇차 수확이 한창이다. 보성군 제공
곡우를 하루 앞둔 19일, 녹차수도 보성군 회천면 영천리 다도락 다원에서 햇차 수확이 한창이다.
24절기 중 여섯번째 절기인 곡우는 봄비가 내려 곡식을 기름지게 한다는 의미로 '곡식을 꺠우는 비'라는 뜻을 가졌다.
곡우 즈음에 수확한 녹차인 우전(雨前)은 촉감이 부드럽고 향과 맛이 좋아 최상품으로 꼽힌다.
김은지 기자 eunzy@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