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사랑의열매, 광양 다문화가정에 신축 주택 지원

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4일 기획사업 '주택신축매칭그랜트지원사업'을 통해 광양시 저소득 다문화가정에 신축주택을 지원했다. 전남 사랑의열매 제공
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4일 기획사업 '주택신축매칭그랜트지원사업'을 통해 광양시 저소득 다문화가정에 신축주택을 지원했다. 전남 사랑의열매 제공

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노동일)는 기획사업 '주택신축매칭그랜트지원사업'을 통해 최근 광양시 저소득 다문화가정에 신축주택을 지원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전남 사랑의열매가 2500만원, 동광양 로타리클럽이 2500만원과 전남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인 우광일 국제로타리 3610지구 전 총재가 2000만원의 뜻깊은 성금이 더해져 신축주택이 완공될 수 있었다.

이에 지난 14일 광양시 다압면에서 김동극 전남 사랑의열매 사무처장, 이기섭 다압면장, 박진수 동광양 로타리클럽 회장, 우광일 국제로타리 3610지구 전 총재(전남 아너소사이어티 회원), 문성필 국제로타리 3610지구 총재, 손경화 광양시가족센터 센터장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가족의 첫 입주를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신축주택은 100년 이상 된 노후 주택에 생후 1개월도 안된 아이와 9세 아동이 함께 거주하고 있던 저소득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지원되며, 주거지는 붕괴위험과 위생문제 등 위험에 노출된 열악한 환경이었다.

한편 '주택신축매칭그랜트지원사업'은 2014년부터 지역사회 재원 1:1 매칭지원을 통해 생활여건이 어려운 가정의 낡은 집을 신축해 안락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를 제공하고 있는 사업으로 광양에서 2세대, 전남도에서 77세대가 지원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