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해남 흑석산 치유의 숲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해남 흑석산 치유의 숲

전남도 친환경디자인상 최우수상

게재 2020-08-26 16:28:36

해남군 흑석산 치유의 숲이 제5회 전라남도 친환경디자인상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친환경디자인상은 자연, 문화, 사람이 조화로운 친환경디자인 실현을 위해 도내 친환경 공간과 건축물 디자인 우수 분야를 대상으로 매년 선정하고 있다.

특히 해남군은 지난 2017년 고산윤산도유물전시관, 2018년 땅끝황토나라테마촌, 2019년 달마고도 수상에 이어 4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해남군 계곡면에 소재한 '흑석산 치유의 숲'은 미세먼지 흡착률이 높은 참나무류가 많아 맑은 공기와 깨끗한 숲, 계곡이 잘 보존돼 있으며, 산림 훼손을 최소화 해 지어진 17동의 숲속의 집, 휴양관, 숲속 야영장을 갖춘 자연휴양림을 운영하고 있다.

산림청에 정식 등록된 자연휴양림 유아숲체험원은 갈참나무, 상수리나무 등 다참나무류가 산재해 있고, 다양한 식물관찰 프로그램과 계절별 실외 체험프로그램 운영으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번 평가에서는 특색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 개발과 숲 고유의 아름다움을 살린 산림치유 정원 조성으로 산림의 원형을 지키며 치유와 학습의 공간으로 발전시켜 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휴양과 치유, 교육의 산림복합단지인 흑석산 자연치유의 숲은 인공 시설물을 최소화하고, 자연경관을 이용한 치유의 숲을 지향해 조성,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해남군의 공공 공간 및 공공시설물들이 친환경디자인을 지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5회 전라남도 친환경디자인상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해남 흑석산 치유의 숲. 해남군 제공
제5회 전라남도 친환경디자인상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해남 흑석산 치유의 숲. 해남군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