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전남농업기술원, 수출용 유자제품 포장 디자인 고급화 호평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전남농업기술원, 수출용 유자제품 포장 디자인 고급화 호평

유자샌드쿠키 등 2종 적용

게재 2021-06-21 10:13:58
유자 제품 전시
유자 제품 전시

전남도농업기술원(원장 박홍재)은 K-유자 수출 확대를 위해 새롭게 개발한 포장 디자인을 선보였다.

도 농업기술원은 고흥군에서 열린 유자 수출 가공제품 프리미엄급 통합 디자인 발표전시회에 유자수출사업단과 공동으로 개발한 디자인을 적용해 포장된 수출용 유자술, 스틱형 유자차, 유자 음료 3종을 전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유자샌드쿠키, 유자올리고당 2종 가공품도 새로운 디자인을 적용해 전시돼 유자 재배 농업인, 산업체 관계자, 연구진 등 참석자들로부터 호응을 받았다.

이번에 개발한 디자인은 국산 유자 제품의 고급화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기존의 디자인은 주요 수출국인 중국 현지의 유자 제품과 차별화되지 않아 소비자들에게 고가 전략을 구사하는 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도 농업기술원은 수출용 포장 디자인 고급화에 나서 상품성 향상은 물론 제품을 담는 용기를 개선해 판매 기간 중 품질 저하를 막고, 포장 용기의 슬림화를 통해 구매자의 휴대 편리성 등을 개선했다.

도 농업기술원에서 운영 중인 유자수출사업단은 지난 2019년부터 농림수산식품기술기획평가원의 지원을 받아 지역 대학, 산업체 및 공공연구기관 등이 참여해 고품질 생산과 가공·마케팅·수출 분야 애로기술을 해결해 오고 있다.

전남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 이보배 연구사는 "이번에 개발된 수출용 유자 통합 디자인을 활용해 유자 수출 확대를 통한 농민 소득향상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 농업기술원은 최근 고흥군에서 열린 유자 수출 가공제품 프리미엄급 통합 디자인 발표전시회에 유자수출사업단과 공동으로 개발한 디자인을 적용해 포장된 수출용 유자술, 스틱형 유자차, 유자 음료 3종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다.
전남도 농업기술원은 최근 고흥군에서 열린 유자 수출 가공제품 프리미엄급 통합 디자인 발표전시회에 유자수출사업단과 공동으로 개발한 디자인을 적용해 포장된 수출용 유자술, 스틱형 유자차, 유자 음료 3종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