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영산강유역청,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영산강유역청,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

용수공급 효율성 제고
유역 통합물관리 정착

게재 2022-06-28 17:23:19

환경부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김승희)은 지난 27일 1층 대강당에서 '영산강 서‧북부지역 물관리일원화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참여기관은 함평군, 장성군, 한국수자원공사(영‧섬유역본부), 한국농어촌공사(전남지역본부) 등 영산강 서‧북부지역 생활‧농업용수 등 이용에 밀접한 관련이 있는 기관들이다.

이번 협약은 한국수자원공사 평림댐과 농어촌공사 수양제, 함평군 대동댐과 한국농어촌공사 대동제간 상호연계를 통해 용수공급 효율성을 제고하고 물 자급률을 향상시키는 등 유역 통합물관리를 정착시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이번 협약에는 기후변화에 따른 물문제 공동대응, 영산강수계 수자원의 효율적 교차이용, 기타 기술‧행정 지원 등 각 기관의 역할과 상호 협력해야 할 내용이 포함된다.

김승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물관리기관 간 수계 내 복합적인 물문제 해결을 위한 통합물관리의 필요성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관할 수계 내 수자원의 효율적인 사용을 도모하고 안정적인 용수공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