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신안 농민운동 현장을 가다-(6)농민 조합원들의 불꽃 항쟁지 '매화도'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페셜

신안 농민운동 현장을 가다-(6)농민 조합원들의 불꽃 항쟁지 '매화도'

게재 2022-08-28 16:23:21

신안군 압해읍 매화리에 위치한 매화도. '물에 뜬 매화처럼 생겼다'해서 붙여진 이름이지만, 아름답기만 해 보이는 모습과는 달리, 이곳은 '소작쟁의'라는 항거의 역사가 일어난 곳이기도 합니다.

1927년 수많은 농민들의 피와 저항의 함성으로 진행된 '매화도 소작쟁의'. 이들이 일제와 지주의 탄압에 목숨을 걸고 투쟁한 이유는 그저 '먹고살고 싶다'는 이유 하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