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다리 연결된 섬도 추가배송비' 부당한 섬지역 택배요금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다리 연결된 섬도 추가배송비' 부당한 섬지역 택배요금

신의준 전남도의원, 정례회서 부당 요금 지적

게재 2022-09-15 17:18:31
신의준 전남도의원
신의준 전남도의원

전남도의회 신의준 농수산위원장(더불어민주당·완도2)이 15일 정례회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불합리한 섬 지역 택배비 경감 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신 위원장은 "최근 물류산업 발전과 코로나19 등 영향으로 전자상거래 이용이 매우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지만, 시대적 흐름과 부합하지 못한 채 섬 지역 주민들은 섬에 산다는 이유로 육지에 비해 추가 배송비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신 위원장은 "택배업체에서 선박에 차량을 싣고 내리는 대가인 자동화물비의 법적 근거와 원가산정 기준 없이 관행적으로 적정 가격을 훨씬 초과한 특수배송비를 책정해 부과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신 위원장은 "육지와 다리로 이어진 섬 지역 실태도 마찬가지다"며 "최근 육지와 연결된 완도군 신지면, 신안군 암태·팔금·안좌면 등을 포함해 다리가 생긴 지 십여 년이 훨씬 지난 완도군 고금·약산면, 목포시 고하도, 여수시 백야도 등도 여전히 추가 배송비를 내고 있다"고 택배요금의 부당함을 강조했다.

신 위원장은 "택배비 부담은 생활용품뿐만 아니라 각종 섬 지역 농축수산물 가격 경쟁력에도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며 "육지와 동등하게 경쟁할 수 있는 체제 구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