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13 vs 133'…울돌목 페스타 명량대첩축제 연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13 vs 133'…울돌목 페스타 명량대첩축제 연다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미디어 해전·드론쇼 등

게재 2022-09-28 15:30:44
명량대첩축제 포스터
명량대첩축제 포스터

해남군은 13 vs 133 명량대첩 신화, 명량대첩축제가 '2022 울돌목 페스타 명량, 빛을 품다'를 주제로 오는 30일 개막한다고 28일 밝혔다.

전남도와 해남군, 진도군이 공동 주최하고, 재단법인 명량대첩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명량대첩축제는 정유재란 당시 13척의 배로 133척의 왜선을 물리친 기적의 대승, 명량대첩과 이순신 장군의 호국정신을 기리기 위해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3년만에 대면행사가 재개되며 야간 개막식 등 밤 시간대 볼거리를 풍성하게 마련해 체류형 관광객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축제로 운영된다.

개막행사는 첫날인 30일 오후 6시부터 개최된다.

진도 승전무대에서 개막식과 함께 출정식, 축하공연, 드론·불꽃쇼가 펼쳐진다.

출정식에는 매년 울돌목 해상에서 실시됐던 해전 재현행사가 대형 스크린을 활용한 미디어 해전으로 재현된다.

300대 드론으로 펼치는 드론 일자진과 드론 불꽃쇼가 울돌목 현장을 담은 스크린과 어울려 명량대첩의 승리를 화려하게 재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출정식 후 세계적 케이팝 밴드인 이날치 밴드의 축하공연과 스토리가 담긴 폭죽쇼도 이어진다.

개막식에 앞서 해남군 14개 읍면과 진도군 7개 읍면에서 참여, 해남 우수영에서 진도대교를 건너 진도 녹진까지 출정식 퍼레이드가 열린다.

2일까지 해남군 우수영 관광지와 진도군 녹진 관광지에서 온겨레 강강술래 한마당 경연대회, 전국 청소년 가요제, 명량 트롯 축하쇼, 해군 군악대 가을음악회 등 볼거리가 준비돼 있다.

명량 어린이 놀이터, 수군놀이 체험, 조선저잣거리 체험, 수군재건 스템프랠리 등 체험 프로그램도 다채롭게 마련된다.

해남과 진도간 셔틀버스(충남상회 앞~녹진파출소)가 운행돼 진도대교를 건너는 관광객들의 교통을 도울 예정이다.

해남우수영과 진도 녹진을 하늘로 가로지르는 명량해상케이블카도 축제기간 동안 관람료 3000원 할인과 함께 오후 9시까지 연장운행해 더 많은 관광객들이 케이블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명현관 군수는 "명량대첩축제는 축제의 즐거움은 물론 역사문화의 전통을 느낄 수 있는 차별화된 축제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