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주세계김치축제 큰 성과…온라인 축제 가능성 열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광주세계김치축제 큰 성과…온라인 축제 가능성 열어

게재 2020-11-25 16:41:25

광주시가 코로나19를 피해 온라인으로 진행한 세계김치축제가 기대 이상의 큰 성과를 거두면서 비대면 축제의 성공 가능성을 열었다.

광주시는 "지난 2일부터 22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7회 광주세계김치축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세계김치축제는 정부 주관 할인행사인 '2020년 코리아 세일페스타'와 연계한 다양한 프로모션 등을 활용해 매일 400여 건이 넘는 주문 물량을 소화했다.

지난해 현장판매액의 2배 이상인 30여t(2억9000만원 상당)의 광주김치가 온라인을 타고 판매됐다. 누적 방문객도 7배나 증가한 37만여 명에 달했다.

지역별로는 광주와 전남 등 전라권이 전체 판매량의 40%를 차지했고, 다음으로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이 37%를 차지했으며, 부산·대구 등 경상권이 13%, 대전·충남 등 충청권이 5% 순이었다.

특히, 이색김치로 준비한 1인 가구 혼밥 김치는 변화된 식습관을 고려한 맞춤형 김치로 호평을 받았고, 식물성 재료로 만든 비건 김치는 매일 준비된 물량이 소진되는 등 입소문을 타 비건쇼핑몰 입점제의를 받기도 했다.

또 300여 명의 온라인 서포터즈의 김치 먹방과 요리활동은 축제 붐업 효과를, 세계김치연구소와 협업해 제작한 10종의 이색 김치 응용요리는 영상별 누적조회수가 2만회를 기록하는 등 가정에서 남도 김치문화를 배우고 즐기는 문화를 조성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나눔김치마켓은 기초생활수급가정, 차상위계층 등에 1300㎏의 김치를 나눔해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을 실천하며 따뜻한 감동을 선사했으며, 올해 처음 제작·공개된 김치경연대회 수상자 특강은 김치문화의 대중화에 앞장서며 경연대회의 위상 드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시는 이번 축제가 광주김치의 새로운 판로 개척의 장을 마련하고 시·공간을 초월하는 지역축제의 가능성을 확인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보고 있다.

박남언 시 일자리경제실장은 "광주세계김치축제를 온라인으로 개최해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며 "내년 김치축제는 온라인 축제의 강점을 살려 전국적으로 광주김치 인지도 확산과 광주 김치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