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여수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1만380원 결정 고시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여수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1만380원 결정 고시

작년보다 3.8% 증가…시 소속 근로자·기관 적용

게재 2022-09-28 15:44:31
여수시청
여수시청

여수시는 시생활임금위원회가 2023년 생활임금을 시급 1만 380원으로 결정하고 고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여수시에 따르면 내년 생활임금은 올해 1만원 보다 380원(3.8%)이 늘고 2023년 최저임금 9620원보다는 760원(7.9%)이 많은 금액이다.

시는 최저임금 인상률, 유사직종 임금 인상률,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 등 여러 여건을 고려해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결정했다.

내년 1월 1일부터 시 소속 근로자, 시 출자·출연기관 및 시의 사무를 위탁받아 보조금을 지급받는 기관·단체 근로자 1500명에 인상된 생활임금이 적용된다.

생활임금위원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상황이 어렵고 급격한 물가상승까지 이어져 근로자의 부담이 늘고 있다"면서 "인상된 생활임금이 근로자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생활임금'은 근로자가 최소한의 인간적·문화적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정하는 임금으로 여수시는 2017년에 조례를 제정해 생활임금제를 도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