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고흥군민, 근·현대 민속유물 240여점 기증 잇따라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고흥군민, 근·현대 민속유물 240여점 기증 잇따라

고흥갑재민속전시관 연구자료 활용

게재 2020-09-07 15:52:31
고흥 분청문화박물관은 2020년 상반기 지역민들이 간직해오던 생활·민속유물 240여점을 기증했다고 7일 밝혔다. 고흥 분청문화박물관 제공
고흥 분청문화박물관은 2020년 상반기 지역민들이 간직해오던 생활·민속유물 240여점을 기증했다고 7일 밝혔다. 고흥 분청문화박물관 제공

고흔분청문화박물관은 지역주민들의 향토유물 기증이 이어지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기증한 유물은 일제강점기에서 1980년대까지 사용하던 농업 도구, 어업도구, 축산 도구 및 1960년 ~ 80년대 주민등록증과 졸업앨범, 상장 등 생활용품 등이다.

특히 2020년 상반기에는 지역민들이 오랫동안 간직해오던 소중한 생활·민속유물 240여점을 흔쾌히 기증해 애향정신을 보여줬다.

이들 자료는 고흥군민들의 근·현대 생활문화를 보여주는 의미 있는 자료들로서 전문가의 평가를 거친 후 고흥갑재민속전시관에서 기증 전시 및 연구자료로 활용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고흥군에서는 유물 기증자에게 "기증 증서·기증 상패·기증자 카드"를 증정하고, "기증유물 기획전시 개최 시 초청 및 발간도록"을 제공하는데, 특히 기증자 카드를 소지한 경우에는 박물관 및 전시관 무료 관람이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고흥군민들의 지속적인 유물 기증이 이어지고 있으며 높은 애향정신과 아름다운 기증 정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많은 군민들의 생활·민속유물 기증이 이어져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자랑하는 고흥의 문화유산이 널리 알려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