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최미정 광주시의원, 광주 '타랑께' 활성화 방안 촉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최미정 광주시의원, 광주 '타랑께' 활성화 방안 촉구

민간 공유자전거로 사용 급감
인프라구축·요금 할인 등 제안

게재 2021-07-01 17:56:28

최미정 광주시의원
최미정 광주시의원

광주시가 운영하는 무인 공영자전거인 '타랑께'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이 제시됐다.

광주시의회 최미정 의원은 1일 제299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광주시 공영자전거 타랑께 활성화 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최 의원은 "운영 1년을 맞이한 광주시 공영자전거 '타랑께'가 민간 공유자전거의 등장과 함께 가입자 수와 이용자 수가 운영 초기에 비해 절반 수준으로 급감하며 광주시 공영자전거 정책의 한계점을 보여주고 시민들의 외면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민간 공유자전거 서비스는 자전거 1000대를 투입해 광주 전 지역을 이용할 수 있는 반면에 광주 공영자전거인 타랑께는 극히 제한적인 지역에서만 이용이 가능하기에 시민들의 이용 효율이 떨어진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어 자전거 도로 인프라 구축과 타랑께 이용가능 지역 확대, 타랑께의 저렴한 이용료에 대한 대시민 홍보 강화, 대중교통 환승체계와의 연계 등 대안 제시를 통해 타랑께를 활성화시키고 시민들의 접근성과 편리성을 제고하길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