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김영록 지사, 곡성 사과 우박피해 현장 살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김영록 지사, 곡성 사과 우박피해 현장 살펴

곡성·구례·광양 70ha 잠정 집계

게재 2021-06-24 16:03:46

김영록 전남지사는 24일 곡성 오곡면 사과농장 우박 피해 현장을 긴급 방문해 피해상황을 살피고, 농가를 위로했다.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22일 비를 동반한 1∼2cm 크기의 우박이 내려 곡성읍, 고달면, 오곡면 일대에 사과, 배, 고추, 옥수수 등 과수, 밭작물 38ha에서 피해가 발생했다.

김 지사는 이날 사과 피해 현장을 둘러본 후 "사과 열매가 한창 커지는 시기에 이런 피해를 입어 안타깝다"며 "피해조사를 빠짐없이 하고 향후 피해 최소화를 위한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2일 내린 우박으로 전남지역에서는 곡성을 비롯해 구례, 광양 등에서 총 70ha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전남도는 다음주까지 피해 농가별 정밀조사를 하고, 피해 농작물 병해충 긴급 방제에 나서 추가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