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주FC, 부천 원정서 무패 행진 기록 늘린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광주FC, 부천 원정서 무패 행진 기록 늘린다

30일 부천종합운동장서 36R 맞대결
11경기 무패-20승 고지-부동의 1위
"방심 없이 광주만의 축구 펼칠 것"

게재 2022-08-29 15:56:56
광주FC가 30일 오후 7시 30분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부천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2 3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승점 사냥에 나선다. 사진은 지난 7월 5일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광주와 부천의 25라운드 경기 장면. 광주FC 제공
광주FC가 30일 오후 7시 30분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부천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2 3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승점 사냥에 나선다. 사진은 지난 7월 5일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광주와 부천의 25라운드 경기 장면. 광주FC 제공

프로축구 K리그2 선두 광주FC가 부천 원정에서 3연승과 함께 12경기 무패 도전에 나선다.

광주FC는 30일 오후 7시 30분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부천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2 36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광주는 지난 27일 부산아이파크와의 35라운드 홈경기에서 엄지성의 득점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2연승과 함께 11경기 연속 무패(6승 5무) 행진을 이어가며 가장 먼저 20승 고지를 선점하는 등 부동의 1위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리그를 장악하는 무서운 독주 체재를 하고 있는 광주지만 아직 8경기나 남아있다. 광주는 리그 우승과 승격을 확정짓는 순간까지 방심 없이 광주만의 축구를 펼치겠다는 각오다.

광주는 이번 부천전에도 완벽한 공수 밸런스를 앞세워 승리를 노린다. 측면 공격수 엄지성은 지난 부산전에서 전반 33분 헤이스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시즌 8호골을 신고했다. 또 측면에서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드리블과 강력한 슈팅으로 공격에 힘을 불어넣었다.

헤이스는 페널티킥 유도와 동시에 간결한 드리블과 크로스를 선보이는 등 공격의 핵심다운 역할을 펼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풍암동 지단' 김종우는 오랜만에 선발에 복귀, 부드러운 볼터치와 날카로운 키패스로 중원을 장악했다. 안영규, 김재봉, 아론, 골키퍼 김경민 등 수비라인도 탄탄한 수비를 보여주며 무실점 승리를 이끌었다.

이번 상대 부천은 14승 8무 10패로 4위에 올라있다. 탄탄한 수비와 함께 압박, 역습 전개가 강점이며 박창준과 조현택 등 젊은 선수들과 함께 김호남, 한지호 등 베테랑 선수들의 조화가 잘 어우러져 있다. 또 올 시즌 FA컵을 포함한 2차례의 부천 원정에서 광주에게 승리를 거두는 등 강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광주는 상대전적 11승 5무 4패로 부천에게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고 있는 만큼 적극적인 압박과 빠른 역습으로 원정 패배의 복수를 노리겠다는 의지를 다지고 있다.